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 공연·전시 안동
안동에서 ‘청소년 클래식 음악회’ 열려클래식 문화 저변 확대와 세대 간 소통의 장

[국제i저널=경북 문경기자] '2017 청소년 클래식 음악회'가 18일 오후 7시30분 안동시 안동문화예술의 전당에서 열린다.

이번 클래식 음악회는 도내 청소년들과 학부모들의 클래식 문화 저변 확대와 세대 간 소통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개최된다.

특히 올해는 그동안 클래식을 접해보지 못했던 문화소외계층과 다양한 지역민들에게 클래식 음악의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영상을 곁들인 영화음악과 함께 친숙한 클래식음악 위주로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프랑스, 미국, 러시아, 독일, 오스트리아 등 유명 국공립음악대학 출신의 쟁쟁한 연주자들과 성악가들로 구성된 연주단이 무대에 올라 클래식의 아름다운 선율을 들려준다.

연주곡으로는 스페인이 배출한 대작곡가인 호아킨 로드리고의 기타 협주곡 ‘아랑훼즈 협주곡 제2악장’과 러시아 작곡가인 쇼스타코비치의 ‘재즈 모음곡 제2번 중 왈츠2번’, 비제의 오페라 카르멘 중 ‘하바네라’와 영화 ‘하울의 움직이는 성’의 ‘인생의 회전목마’, 영화 ‘여인의 향기’에 사용된 탱고음악인 ‘포르 우나 까베자’ 등이 연주된다.

또 레너드 번스타인 작품으로 뮤지컬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에 나오는 ‘투나잇’ 과 영화 고지전, 만추, 최종병기 활, 도가니, 써니에서 사용된 한국영화음악 메들리도 앙상블로 선사한다.

문 경 기자  yeu3030@naver.com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 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