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일반경제 칠곡
칠곡군, ‘중소기업 실무형 일자리창출사업’ 개강식중소기업 인력난 해소와 경쟁력 향상에 기여
▲칠곡군과 칠곡군 취업지원센터는 ‘중소기업 실무형 품질관리 일자리창출사업’ 개강식을 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문경기자] 칠곡군과 칠곡군 취업지원센터는 17일 하반기 ‘중소기업 실무형 품질관리 일자리창출사업’ 개강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이번 과정은 20명을 대상으로 18일부터 8월 24일까지 과정별 품질관리 이론 32시간, 실습 64시간, 취업지원서비스 12시간으로 진행된다.

또 ‘경상북도 경제진흥원’에서 추진하는 취업장려금·복지카드사업과 연계해 상·하반기 사업참여자가 3개월 이상 고용을 유지할 경우 취업장려금 150만 원을 지원하고 기타 취업혜택도 제공할 예정이다.

김임근 취업지원센터장은 “중소기업 실무형 품질관리 일자리사업은 즉시 현장에서 일할 수 있는 전문인력 양성을 모토로 지난 2년 간 운영해왔다"며 "올해 하반기 교육과정이 마지막인 만큼 끝까지 잘 운영해 유종의 미를 거두겠다”고 말했다.

백선기 칠곡군수는 “3년 간 추진해 온 중소기업 실무형 품질관리 일자리사업은 전문인력을 양성해 중소기업 인력난 해소와 경쟁력 향상에 기여해 왔다” 며 “앞으로도 다양한 지역맞춤형 일자리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더 좋은 일자리를 만들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품질관리 일자리사업은 고용노동부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으로, 동일한 사업에 대해 최대 3년 간 운영이 가능해 올해 사업이 종료된다.

문 경 기자  yeu3030@naver.com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 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