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대학소식 대구시
대구사이버대학교 채널D, 교육, 문화, 예능까지 라이브로 소통하다최신 미디어 트렌드에 발맞춰 라이브 소통형 방송
  • 여의봉, 마혜성 기자
  • 승인 2017.09.12 09:48
  • 댓글 0

[국제i저널 = 경북 여의봉, 마혜성 기자] 대구사이버대학교가 최근 개국한 '교육홍보방송국 채널D'(이하 채널D)가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날개를 달며 크게 비상 중이다.

온라인 교육기관인 대구사이버대학교가 채널D를 개국한 것은 새로운 미디어 시장, MCN(Multi-Channel Network)이라는 거대 미디어 트렌드에 주목을 해서다.

동영상 콘텐츠 소비행태가 TV에서 모바일로 옮겨오면서 다중채널네트워크(MCN)라는 새로운 미디어 산업이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채널D는 온라인 대학으로서 구축한 지식 교육 콘텐츠에 유머, 유익함, 감동이라는 또다른 묘미를 결합하고 있다.

토크쇼 ‘라디오쇼-톡톡톡(진행 이진희(대구사이버대 한국어다문화학과 재학))’은 다양한 주제에 따라 학과 교수 및 각계 명사를 초대해 최근 이슈, 관심사 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방송 이후 재학생 학교 만족도가 굉장히 높아졌으며 참여교수들 또한 만족도가 높아졌다.

온라인 대학답게 교육콘텐츠도 막강하다. 명사특강 ‘D클래스’는 각 분야의 명사를 모시고 진행되는 테드형 지식 공유와 소통의 강연 프로그램이다.

지난 방송에서는 자폐아동의 부모이자 국내 14번째 행동치료분석전문가 ‘한상민 소장’이 출연을 하여 자신이 아들을 통해 직접 겪었던 경험을 바탕으로 장애아동에 대한 교육법, 문제 상황에 대한 대처방법을 전해줘 재학생 뿐 아니라 일반인들에게도 큰 호평을 받기도 했다.

5월 개국 이래로 페이스북을 통해 꾸준히 시청하고 있다는 김은진 씨는 “늘 딱딱한 강의실에서만 뵈어오던 교수님의 모습이 아닌 가정적이고 인간적인 이야기, 혹은 학문을 접하게 된 히스토리까지 들을 수 있어 너무 좋다”며 “채널D가 생긴 후로 학교를 다니는 다른 재미가 생겼다”고 말하기도 했다.

김영걸 기획조정실장은 “지난 5월 15일 개국한 채널D는 최신 미디어 트렌드에 발맞춰 라이브 소통형 방송이 기본이다. 지금까지 촬영되는 거의 모든 방송은 생방송으로 중계되었다. 이를 위해 방송에 따라 청각장애인들을 위한 전담 수화통역사까지 배치했다”라며 “이렇게 완성된 형태의 멀티 소셜 실시간 방송은 전국 대학 최초이다”고 말했다.

홍덕률 총장은 “채널D는 학생, 교직원은 물론 일반인 등 모두가 만들어가는 모두를 위한 방송이다. 지식, 교육 뿐만 아니라 명사 특강, 토크쇼, 다큐멘터리 등 다른 MCN 방송에서 보지 못했던 다양한 영역의 콘텐츠를 통해 소통을 해 나갈 것이다”며 “한걸음 한걸음 발전을 통해 지역은 물론 전국민, 더 나아가 참여하고 소통하고 공감하는 채널D가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여의봉, 마혜성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