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청송
청송 진성중, ‘전국학교스포츠클럽 축구대회’ 준우승의 쾌거 달성열정과 패기로 뭉친 진성의 건아들이 사고 치다!
▲‘전국학교스포츠클럽 축구대회’ 준우승의 쾌거를 달성한 청송 진성중학교 축구 선수단들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문경기자] 청송 진성중학교가 ‘2017학년도 전국학교스포츠클럽 축구대회’에 경북을 대표해 참가해서 전국 17개 시·도 대표들 사이에서 준우승이라는 빛나는 쾌거를 달성했다.

진성중학교는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목포국제축구센터에서 열린 ‘제10회 전국학교스포츠클럽 축구대회’에서 강호 거제 장평중과의 결승전에서 접전 끝에 준우승을 차지했다.

2017학년도 경북학교 스포츠클럽 축구대회 우승을 통해 경북 대표의 자격으로 이번 대회에 참가한 진성중은 16강에서 목포까지 함께한 전교생들의 응원을 등에 업고 제주 대표와의 혈전 끝에 부상자들이 속출했지만, 승부차기로 신승을 한 후 8강과 4강에서 비교적 여유 있게 각각 충남, 대구 대표팀을 차례대로 꺾으며 결승에 올라 전통의 강호 경남 대표 거제 장평중과 격돌했다.

50분간의 혈투 끝에 아쉽게 석패했지만, 이번 준우승의 쾌거는 평소 방과 후 시간을 활용하고, 또 하교 후에도 운동장에 남아 굵은 땀방울을 흘렸던 학생들의 열성과 학교의 전폭적인 지원, 지도 선생님들의 노력이 함께 이루어낸 뜻깊은 결과였다.

장장 8개월 여 간의 연습 기간과 대회 기간 동안 항상 선수들과 함께하며 열정을 다해 지도한 김종혁 체육부장과 김인태 코치는 “이번 스포츠클럽 축구 대회를 준비하면서 여러 가지 어려운 점도 있었지만 하나의 목표를 향해 함께 나아가는 과정을 통해 다시 한 번 선수들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었다”며 “힘든 과정 속에서 항상 자신을 믿고 따라준 제자들에게 감사하다”고 소감을 말했다.

2박 3일간의 대회일정을 함께한 박효진 학운위 위원장은

문 경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 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