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예천
예천군, 폐건전지 집중수거에 나서환경오염도 줄이고 유용한 금속자원도 회수 가능
▲폐건전지 수거함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문경기자] 예천군은 함부로 버려질 경우 환경오염과 군민건강을 위협할 수 있는 폐건전지에 대해 오는 11월 말까지 집중수거 기간을 운영한다.

생활 속에서 편리하게 사용하고 버려지는 건전지는 일반 생활쓰레기와 혼합해 매립될 경우 중금속에 의한 토양오염의 원인이 되며, 수은 등의 유해물질을 함유하고 있어 인체에 치명적인 해를 끼칠 수 있다.

그러나 회수해 재활용하면 철, 아연, 니켈 등 소중한 자원을 재사용할 수 있어 집중 수거의 필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다.

다 쓴 건전지는 군청이나 읍·면 행정복지센터, 아파트 동별 비치된 수거함에 넣어두면 예천군에서 이를 회수해 '한국전지재활용협회'로 이송 후 재활용된다.

예천군 관계자는 “소중한 자원의 재활용을 위해 예천군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자발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예천군은 지난해 폐건전지 2.51톤을 수거해 환경오염 방지는 물론 재활용협회를 통해 재활용했으며, 올해는 20% 이상의 회수율 증가를 목표로 하고 있다.

문 경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 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