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구미
구미시, 정월대보름 행사 축소 실시조류인플루엔자가 장기화되고 있어 '금오대제'만 실시

[국제i저널=경북 함일규 기자] 구미시는 2018 무술년 정월대보름을 맞이하여 3월 2일 오전 11시, 지역발전을 기원하는 정월대보름 행사인 “금오대제”만 실시하기로 결정하였다.

시는 매년 음력 1월 15일 금오대제와 민속문화체험마당, 달집태우기 등으로 구성된 정월대보름 민속문화축제를 개최하여 한 해의 액운을 몰아내고 시민안녕을 기원해 왔다.

그러나, 지난해 11월부터 최근까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장기화되고 있어 현재까지 위기경보인 ‘심각’ 단계가 유지됨에 따라 정월대보름행사를 축소하여 “금오대제”만 실시하기로 했다.

구미시 관계자는 “우리시는 낙동강변 해평철새도래지 및 소하천 인근을 중점 방역하며, 선산가축시장내 AI방역 거점소독시설을 24시간 운영하고 있다.”

“정월대보름 행사가 한 해의 액운을 몰아내고 시민화합을 도모하는 뜻 깊은 행사지만 철저한 예방활동으로 AI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기 위해 고심 끝에 금오대제만 실시하게 되었다.” 고 밝혔다.

함일규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일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