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경상북도
한국도로공사, 교통사고 관련 정서 지원 프로그램 운영고속도로 장학생 힐링캠프, 다채로운 프로그램
▲ 한국도로공사, 교통사고 관련 정서 지원 프로그램 운영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이상희 기자] 한국도로공사는 고속도로 장학금 수혜자 중 20명을 선정해 지난 달 26일, 3박 4일간 제주도 일원에서 ‘고속도로 장학생 힐링캠프’를 개최했다.

이는 기존 고속도로 교통사고 피해가정에 장학금을 지급하는 경제적 지원을 넘어 교통사고 트라우마․취업․학업 상담 등 심리상태 관련 정서적 지원을 위한 것으로, 올해 장학사업 20주년을 맞아 신규로 도입됐다.

특히, 행사 기간 중에는 전문 심리상담사가 전 일정에 동행해 학생들과 일대일 심리 상담을 상시적으로 진행했으며, 도공 산악팀과 전문 업체의 지도하에 클라이밍 등반을 하고, 팀 단위 참여형 프로그램(EX-Backpackers)을 실시하기도 했다.

한편, 한국도로공사는 1996년 ‘고속도로 장학재단’을 설립해 장학 사업을 해오고 있으며, 지난해까지 고속도로 교통사고 가정의 청소년 5,374명에게 74억1500만원을 지급했다. 이 밖에도 새로운 복지사업으로 고속도로 교통사고 피해자에 대해 최고 5백만원의 치료비를 지원하는 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김성진 한국도로공사 홍보실장은 “앞으로도 힐링캠프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것은 물론,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 공공기관으로서 공공성을 제고하고 사회적 가치 실현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상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