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달성
달성군, 황금빛 옥포 참외 출하클로렐라 농법, 달성군 옥포면 신당들판
▲ 달성군, 황금빛 옥포 참외 출하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이상희 기자] 달성군 옥포면 김양순(55세)씨 농가에서 생산한 참외가 오는 19일 첫 출하됐다.

이곳에서 생산된 참외는 ‘황후의 과실’ 브랜드로 서울 가락공판장으로 출하되고 있다.

또한 참달성쇼핑몰(www.참달성.com)과 달성 신당정보화마을(www.sindang.invil.org)에서 인터넷으로 주문받아 택배로 배송도 가능하다.

황후의 과실 ‘옥포 참외’는 꿀벌로 수정해 과피가 얇아 아삭하고, 낙동강변의 비옥한 충적토(沖積土)에서 재배하여 맛과 향이 탁월하다.

또한, 이 지역은 벼와 돌려짓는 친환경적 재배 방법으로 고질적인 토양전염성 병해충과 연작장애를 해결하고 있다.

참외 재배농가 김양순씨는 “달성군 농업기술센터의 지원을 받은 클로렐라 농법으로 재배하여 당도가 높고 저장성도 오래간다”고 말했다.

이상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