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일반경제 경주
경주, 첨단과학 양성자가속기연구센터 준공세계 최고 수준의 입자가속기 이용 미래산업 원천기술 개발에 박차
  • 석경희, 이순호, 이보슬 기자
  • 승인 2018.04.05 16:50
  • 댓글 0

[국제i저널=경북 석경희, 이순호, 이보슬 기자] 2002년부터 정부와 경주시가 함께 추진해 온 양성자가속기연구센터가 오는5일 준공식을 가졌다.

가속기 기술 선진국으로 도약하기 위해 가속기센터는 건천읍 화천리 일원 44만㎡ 부지에 100메가전자볼트급 양성자가속기를 비롯한 빔라인 4기, 이온빔 장치 4기 등 5개 연구시설과 4개 지원시설로 구성됐으며, 시설을 완비하기까지 정부와 경주시의 전폭적인 지원이 이뤄졌다.

지난 2002년 정부의 양성자기반공학기술개발사업을 시작으로, 2005년 방폐장 유치에 따른 정부의 3대 국책사업 중에서 마지막으로 완료되는 사업으로, 세계 최고 수준의 입자가속기 이용 연구개발 기관으로 양성자와 이온 빔을 이용한 미래 원천기술 개발과 빔 기반 산업 육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양성자가속기는 양성자를 전기장을 이용하여 광속 가까이로 가속한 후, 물질과 충돌시켜 구조와 특성을 변화시키거나 새로운 물질을 생성하는 원리를 이용해 기초과학, 생명공학 등 여려 분야의 첨단기술 개발에 활용한다.

그 동안 양성자가속기 이용과 연구 활성화를 위해 2012년 양성자가속기이용자협의회를 발족하고, 2015년에는 산업체 R&D통합지원센터를 설립하여 가속기 및 빔이용 저변을 확대해 왔다.

최근 경주지역 특성에 맞는 문화재 분석에 활용하는 연구도 진행하는 등 지난해까지 40개 산업체, 177개 대학, 47개 연구기관 등 산학연 300여개 기관에서 2,500여명의 연구자가 양성자가속기를 이용한 연구를 수행해 오고 있다.

경주시도 준공에 발맞춰 최근 가속기센터의 지역산업 기여방안에 관한 용역에 착수했다. 가속기 기술이 활용 가능한 지역 제조업, 농축수산식품 분야를 비롯해 고고학, 생명공학, 신소재 개발 등 다양한 활용 분야에 대한 전반적인 조사로 종합적인 활용 계획을 수립해 나갈 계획이다.

최양식 경주시장은 “첨단 과학연구의 거점인 양성자가속기연구센터를 통해 경주가 국가 첨단산업의 중심지로 발돋움하는 것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많은 기여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석경희, 이순호, 이보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경희, 이순호, 이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