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경상북도
경북도, 지역일자리현안 긴급 영상회의상반기 중 지역고용안정을 위한 일자리예산 60%이상 신속집행

[국제i저널=경북 권은희 기자] 경상북도는 실업률이 상승하고 고용률이 낮아지는 등 지역고용 여건이 나아지지 않음에 따라 지난 13일 긴급 도, 시군 영상회의를 개최하여 지역고용 안정화대책과 일자리창출 등 고용여건 개선방안을 집중 논의하고 시군의 협조를 당부했다.

특히, 고용여건 개선을 위한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일자리예산의 신속집행, 정부추경과 연계한 지역일자리사업 발굴, 일자리 안정자금 지속적 추진, 일시적인 수요를 감안한 공공근로 및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확대 등을 우선적으로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경북도와 동북지방통계청에 따르면 최근 산업의 자동화, 고도화에 따른 제조업 분야의 인력수요 지속감소, 선진국형 저성장 고착화, 3월 공무원 응시원서 접수기간 집중 등을 고용악화의 복합적인 요인으로 분석했다.

전강원 경북도 일자리청년정책관은 “고용상황이 불안정할수록 도와 시군의 역할이 중요하다.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바탕으로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고 민간과 협업을 한다면 지역고용 사정도 안정될 것”이라며 도와 시군의 공조를 강조했다.

권은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