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홍보동영상 포토 경상북도
[포토]빅토리아 크루지아나 연꽃위에 앉아 있는아이국립백두대간수목원 빅토리아 크루지아나

▲빅토리아 크루지아나 연꽃 위에 앉아 있는 아이 (사진:국립백두대간수목원 제공)

경북 봉화군 국립백두대간수목원 방문객 가족 중 한 아이(12kg)가 빅토리아 크루지아나 연꽃 위에 앉아있다.

빅토리아 크루지아나는 수련계의 여왕이라 불리며, 부력이 강하여 2m 넘게까지 자랄 경우 사진과 같이 아이가 올라가도 끄떡없다

▲. 빅토리아 크루지아나 첫째날 (사진: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제공)
▲. 빅토리아 크루지아나 둘째날 (사진:국립백두대간수목원 제공)

빅토리아 크루지아나는 세계에서 제일 큰 잎을 가진 식물로 지름이 무려 2.4m까지 자란다.

첫째날 하얀색에서 둘째날 분홍색으로 물들며 가라앉으며, 불과 2박 3일간만 꽃을 피우고 사라지는 신비로운 꽃이다.

이 빅토리아 크루지아나 연꽃은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진입광장에서 볼 수 있다.

김도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도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