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대학소식 달성
DGIST, 제14회 비슬포럼 개최‘비슬밸리 지역 문화유산과 창달Ⅱ’...비슬산 역사 및 문화유산 활용안 논의
▲제14회 비슬포럼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석경희 기자] 비슬포럼이 11일 DGIST R1 국제회의장에서 ‘비슬밸리 지역 문화유산과 창달Ⅱ’을 주제로 제14회 비슬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열린 포럼에서는 경북대 이상규 명예교수가 ‘곽재우 장군 연관 문화유산 활용 방안’을 주제로, 계명대 황재범 교수가 ‘부해리 선교사 연관 문화유산 활용’에 대해 각각 발표했다.

경북대 이상규 명예교수는 임진왜란 당시 비슬밸리 지역에서 활약한 곽재우 장군을 기리기 위해 ▲대구시 달성군 현풍면 인근 낙동강변을 따라 치러진 방어 전투, ▲곽재우 장군 휘하 노사예, 노사상, 정순, 김면, 황응남 등의 의병과 왜병 간의 일대 전투 등을 복원해 관련 문화 콘텐츠 제작을 제안했다.

계명대 황재범 교수는 ‘대구경북근대화 가상 박물관’을 건립해 근대화 관련 정보 제공뿐만 아니라 100여년 전의 가옥과 교통 시설 등을 재현하고 VR 프로그램과 접목시켜 교육의 장으로 활용할 것을 제의했다.

주제 발표에 이어 DGIST 이공래 초빙교수가 좌장으로 박성태 뉴달성연구소장 등이 참석해 비슬산 지역의 역사와 문화 자원의 활용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패널 토론도 이어졌다.

비슬포럼 의장을 맡은 김주한 국립대구과학관장은 “대구테크노폴리스 주민들의 삶과 밀접한 문화 이슈를 심도있게 논의하며 비슬밸리 지역을 발전시킬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대구시 달성군 인근 비슬밸리 지역의 과학기술 및 지역경제 발전 방안을 구상하기 위해 개최된 비슬포럼은 지난 제13회 포럼에 이어 문화유산을 활용한 비슬밸리 지역 성장에 대해 논의하며 지역 문화 발전에 앞장설 계획이다.

석경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