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의료·건강·식품 대구시
메디시티대구, ‘제10회 의료서비스 전진대회’ 개최지역 의료인들의 고객감동 의료서비스 다짐하는 축제의 장

[국제i저널 = 대구 이순호 기자] (사)메디시티대구협의회는 지역 의료기관들이 환자경험 중심의 병원문화 만들기 등 의료서비스 개선문화 확산을 위해 지난 11월 30일, 대구가톨릭대학병원 루가관 7층 대강당에서 300여명이 모인 가운데 ‘메디시티대구 제10회 의료서비스 전진대회’를 개최했다.

제10회 의료서비스 전진대회는 (사)메디시티대구협의회 산하 ’의료서비스개선위원회‘와 관련단체, 지역 의료인들이 모여 한 해 동안 진행된 의료서비스사업에 대한 결과 및 성과를 보고하고 지식, 정보를 공유해 고객감동의 의료서비스를 다짐하는 큰 축제의 장이다.

(사)메디시티대구협의회는 대구를 세계적인 의료서비스 일등도시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2009년 4월 ‘대한민국 의료특별시 메디시티대구’ 선포식을 가졌고 지역 5개 대형병원과 의사회, 치과의사회, 한의사회, 약사회, 간호사회 등 보건의료단체가 참여했다.

협의회 산하에는 기획위원회, 의료서비스개선위원회, 의료질향상위원회를 두고 위원회별로 의료기관 협력, 병원의료서비스 개선 및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해 왔다.

‘의료서비스개선위원회’는 최근 세계보건의료 분야에서 화두가 되고 있는 환자가 느끼는 불편, 고통에 집중해서 의료서비스를 개선하고자 환자경험연구회의 연구성과인 ‘회진문화 개선’과 ‘병원 길 찾기’에 관한 의료서비스 디자인을 제작 적용해 시범 운영 중이다.

올해로 10회째를 맞는 의료서비스 전진대회는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개회식, ‘의료환경 변화와 병원경영전략’, ‘명의의 마음, 마음의 명의’를 주제로 한 명사특강과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환자경험평가 1위의 중앙대학교병원 활동사례 강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제10회 의료서비스전진대회를 계기로 지역 의료인 모두가 합심해 소비자 입장에서 세심하고 차별화된 고객감동의 의료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도록 더욱더 의료서비스를 개선하고 ‘메디시티 대구’가 의료서비스 명품도시를 넘어 ‘글로벌 메디시티대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순호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