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경주
경주시민축구단, ‘올해의 클럽상’ 수상2018 K3 정규리그 1위 및 챔피언 결정전 우승, 아마추어 최강 명성 알려
▲경주시민축구단 올해의 클럽상 수상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석경희 기자] 경주시민축구단이 2018년 한해 가장 우수한 활약을 보인 축구클럽으로 선정됐다.

대한축구협회는 18일 ‘2018 KFA 시상식’을 열고 올해의 우수클럽상에 경주시민축구단을 비롯해 제주시청, 서울송파구여성축구단, 대전위너스타, 대구J싸커, 완주군여학생초등부축구교실 등 6개 클럽을 선정했다.

2008년 창단해 아마추어 축구리그인 K3 ADVANCED 리그에 참가하고 있는 경주시민축구단은 올해 16승 2무 4패의 성적으로 2018 K3 정규리그 1위의 자리에 올랐다.

이어 2018 K3 ADVANCED 챔피언 결정전에서는 플레이오프를 거쳐 올라온 이천시민축구단을 꺽고 2011년 우승 이후 7년만에 통산 3번째 우승컵을 들어올려 아마추어 최강자로서의 명성을 다시 알렸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지속적인 경기력 향상과 우수한 축구 인재 양성 위해 다방면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황의조(26, 감바 오사카) 선수와 장슬기(24, 인천현대제철) 선수가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대한민국 축구 선수로 선정됐다.

석경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