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일반경제 상주
2019 상주국제농업기계박람회 국제행사 승격IT가접목된 최첨단화의 스마트한 다양한 농기계 선보일 예정
▲상주국제농업기계박람회 모습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석경희 기자] 올해로 7회째를 맞는 상주농업기계박람회가 국제행사로 승격돼 4월 2일부터 5일까지 상주시 북천시민공원에서 개최된다.

2019 상주국제농업기계박람회에는 총 17,760㎡에 과수, 경운‧정지, 농산가공, 수확용, 축산용 기계 등 최첨단 농기자재가 전시된다.

부대 행사로 농기계 연시 및 체험, 세미나 개최, 상주시 홍보관, 우수농산물 홍보관 등을 운영해 참관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먹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국제농업기계 박람회는 농자재의 종합전시회로 농업 기계의 신기술이 소개되고 참관객에게 지역 특산물과 관광지 홍보를 통해 우리 농업에 활기를 불어넣는 농업 축제의 장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농기계 박람회가 국제 행사로 승격되어 한‧중 농업협력협회 중국 농기자재 대표단 300여명이 참가 신청을 하는 등 위상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이에 따라 올해 행사에는 25만여명의 참관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몫을 할 전망이다.

황천모 상주시장은 “IT가 접목된 최첨단 스마트 농기계를 선보임으로써 빠르게 변화하는 국내외 농업 환경에 적응하고, 상주가 가진 농업 발전의 잠재력을 일깨우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석경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