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일반경제 경상북도
농어촌公 경북본부, 농업기반시설관리 장비 현대화 추진체계적인 시설물 관리와 경쟁력 강화를 위하여
▲ 이동지휘차량 및 드론을 활용한 재난상황 현장중계 모의훈련 정경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서미영 기자] 한국농어촌공사 경북지역본부는 물관리 전문기관으로서 체계적인 시설물 관리와 경쟁력 강화를 위하여 농업기반시설 관리장비 현대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경북본부는 2011년 경사면광역제초기를 도입을 시작으로 동부, 서부, 북부 등 3개 권역으로 나누어 저수지 제방 제초작업을 추진하여 아름다운 경관과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였으며, 인력제초 대비 약80%의 예산절감과 작업자 안전사고 예방에 기여하여 왔다.

또한, 2014년 드론과 2015년 공사 최초 이동지휘차량을 도입, 재난상황 발생시 신속하고 체계적인 현장지휘 및 정확한 상황전달 체계의 기틀을 마련하여 시설·재난관리와 공사 홍보 등에 앞장서고 있다.

그리고, 공사관리 저수지도 저수량 10만톤 이상 288개 저수지에 대해서 자동수위측정기를 설치하여 실시간 수위계측 중이며, 2018년에는 자동수위측정기 25대, 유량계 4대 추가 설치하였고, 현장에서 직접 유속 측정이 가능한 휴대용 유속계를 전 지사에 보급함으로서 농업용수관리 현대화를 추진하였다.

2019년에는 “농업기반시설 관리장비 활용계획”을 수립하여 이동지휘차량은 지사별 순환 보관, 드론 및 경사면광역제초기는 권역별 운영 등 시설 및 재난관리와 공사 홍보에 적극적으로 투입하여 장비 활용도를 높일 계획이다.

강경학 본부장은 “농업기반시설 관리장비의 점진적 현대화로 물관리 전문기관으로서 역할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농촌의 변화된 여건을 반영하여 부족한 유지관리 인력을 대신할 수 있는 각종 유지관리 업무에 효율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서미영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