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일반 의성
‘작은거인’ 윤필재, 태백장사 2관왕!의성군청씨름단 윤필재 선수, 2019 구례장사씨름대회 태백장사 등극
▲윤필재 선수 태백장사 등극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석경희 기자] 지난 8일 의성군청씨름단 소속 윤필재 선수(태백급, 80kg이하)가 민속리그 2관왕으로 등극, 씨름계에 떠오르는 샛별로 주목을 받고 있다.

우승 후보로 꼽혔던 오흥민을 준결승에서 치열한 접전 끝에 물리치고, 장사 결정전에서 정민궁게 단 한판도 내주지 않고, 모래판의 왕좌에 올랐다.

윤필재 선수는 올해 의성군청에 입단하여 지난 4월 음성대회에 이어 올해 5월 민속 리그 2관왕에 오르며 태백급 최강자임을 과시했다.

한편 김진호(금강급, 90kg이하) 선수는 어린나이에도 불구하고 4위라는 성적을 거두었고, 박성윤(한라급, 105kg)선수도 4위를 차지하며 씨름의 고장답게, 씨름 강군으로서의 면모를 다시 한번 보여주었다.

김주수 의성군 씨름단장은 “의성군청 씨름단이 방송을 통해 의성을 알리는 홍보대사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며 “앞으로 씨름의 고장 의성을 더욱 빛낼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석경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