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 공연·전시 경주
2019 해오름동맹 ‘국악교류공연 한마당’개최경주․울산․포항 3개 도시 국악인들의 신명나는 ‘국악관현악 연주’
▲2019 해오름동맹 국악교류공연 한마당 행사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석경희 기자] 신라천년 고도 경주에서 ‘2019 해오름동맹 국악교류공연’ 한마당 행사가 오는 15일 오후 7시 경주 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서 신명나게 펼쳐진다.

한국국악협회 경주지부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울산국악협회를 비롯한 포항국악협회와 지역 국악인들이 함께 참여해 동맹도시 간 끈끈한 인연위에 국악한마당 진수를 선보일 방침이다.

이번 공연은 포항국악협회의 ‘상모판굿’을 시작으로 울산국악협회가 ‘가야금병창 춘향가 중 사랑가’를 선사한다.

이어 해오름동맹 3개 도시 ‘해오름 국악관현악단’이 협연해 웅장한 연주로 이번 국악교류공연의 대미를 장식한다.

지난 2017년도에 국악인 교류로 해오름 상생 발전이라는 예술교류 협약을 체결한 해오름동맹국악교류는, 울산과 포항에 이어 올해는 경주에서 우리가락을 선보임으로써 시민들의 마음을 열어 전통음악과 소통하고자 ‘해오름 국악관현악단 연주회’를 기획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해오름국악관현악단을 이번무대에 선보임으로서 동해안 국악인들의 저력이 장차 한국을 넘어 세계무대에 우뚝 설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석경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