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일반경제 경상북도
경북도, 대구·경북 이마트-농협과 손잡고 마늘·양파 소비촉진 나서17일까지 이마트 월배점 등 대구·경북 15개 매장 동시 소비촉진행사
▲경북도, 대구·경북 이마트-농협과 손잡고 마늘·양파 소비촉진 나서 ⓒ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박서연 기자] 경상북도는 11일부터 17일까지 대구·경북 소재 이마트 15개점에서 ‘경북도-이마트-농협이 함께하는 마늘·양파 소비촉진 행사’를 연다고 밝혔다.

올해 양파의 작황 호조에 따른 과잉생산으로 농가들이 어려움을 겪자 정부·지자체·농협 등 관련기관에서는 시장격리, 수출, 소비촉진 등 다양한 수급안정 대책을 추진 중에 있으며, 양파에 이어 마늘도 수급조절과 안정적 가격보장에 난항이 예상된다.

이에 경북도는 수출과 내수 촉진이라는 양방향 전략을 수립해 적극 추진 중에 있으며 공무원, 농협 직원 팔아주기, 직거래장터·대형마트 연계 판촉행사, 대도시 아파트 직판행사 등 다양한 소비촉진 확대 대책을 전개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그 일환으로 이마트에서 경북 지역의 마늘과 양파를 매입·판매하고 경북도와 농협은 판매 인력과 시식 행사, 홍보 등을 준비해 대구·경북 소비자들에게 선보인다.

경북도는 이번 행사기간 중 양파 40톤(판매가 1,980원/3kg), 마늘 5톤 (깐마늘 3,180원/200g, 통마늘30입/12,800원)을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할 계획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지역 농업인들이 정성껏 재배한 양파를 하나라도 더 소비해 주는 것은 과잉생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큰 힘이 된다.”며 소비촉진행사에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했다.

아울러, “앞으로 농·식품 유통전담기관인 경북 농식품유통교육진흥원을 플랫폼으로 제값 받고 안심하고 농사지을 수 있도록 현장의 농업인들과 호흡을 함께 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박서연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서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