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일반경제 경산
경북테크노파크 2020정부 소재부품산업 추진방향 설명회 개최일본 수출규제 이후 지역기업 중심 소재부품기술지원단 통한 지원 필요성강조
▲정부 소재부품산업 추진방향 설명회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서민지기자] (재)경북테크노파크(이재훈 원장)는 1월 15일(수) 경북테크노파크에서 도내 시군, 경북소재부품종합기술지원단, 경북기업부설연구소협의회, 지역R&D 기관 관계자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2020 정부 소재부품산업 추진방향 설명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설명회는 소재부품장비 분야의 2020년도 정부 R&D예산이 1조7,200억원 규모로 지난해(8,800억원)와 비교해 대폭 증액에 따라 선제적 대응을 통해 국가 공모사업에 적극 참여하고자 중앙부처와 국책R&D기관 등 전문가를 특별 초청해 실시하였다.

먼저 정부소재부품수급대응센터의「2020 정부 소재부품장비 경쟁력강화 대책」에 대한 설명을 시작으로 산업부 R&D 공모사업 전담기관인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의「2020 소재부품장비 산업부 R&D방향」소개로 정부 소재부품 정책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와 국가 공모사업 참여 절차와 일정, 방법 등을 공유하였다.

또한 소재부품분야 정부 공모사업의 적극적인 참여 유도를 위해「경북 소재부품종합기술지원단 사업」을 안내하며, 정부 공모사업 신청시 전문가 파견 컨설팅, 보고서 제작 등의 지원 사업을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요청하였다.

끝으로 최근 연구과제가 완료된 대구경북연구원의“일본 수출규제 대응 경북 소재부품산업 육성 방향”에 대한 연구 결과를 공유해 경북 소재부품 산업 국가사업화 과제 발굴을 위한 기초자료 제공과 지역 소재부품산업 육성 지침서로 활용할 수 있도록 안내하였다.

한편 지난해 일본 수출규제 조치 이후 경북 소재부품종합기술지원단을 중심으로 발빠른 대응을 추진해 ▲소재부품 분야 신규 발굴과제 4건(국비 786억원) 2020년도 국가 투자 사업 반영 ▲중기부 소재부품 강소기업 선정 공모사업 컨설팅(3개사 선정) ▲중소기업 애로기술 지원을 위한 현장전문가 파견(8개 기업, 17명 전문가) 등 내실있는 성과를 일궈왔다.

(재)경북테크노파크 이재훈 원장은“일본 수출규제 이후 지역기업 중심으로 경북 소재부품종합기술지원단 운영을 통한 지원이 반드시 필요함을 강조하였다. 재단에서는 기업이나 대학, R&D기관 등에 정부 공모사업을 적극적으로 홍보 할 것이며 관심 있는 분야에 대한 전문가 컨설팅을 운영(필요한 경우 자체 심사를 거쳐 시제품 제작이나 테스트 등 지원)하는 등 다양한 수단과 방법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서민지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민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