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일반교육 대구시
대구시교육청 간부공무원, 급여 반납 운동 동참4급이상 직급별 최대 210만원, 총 1억원 정도 성금 모아 기부

[국제i저널=대구 석경희 기자] 지난 23일 강은희 대구시교육감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을 위해 ‘4개월간 급여의 30%를 반납’하기로 했다.

대구시교육청의 4급 이상 간무공무원들도 급여 반납 운동에 자발적으로 동참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59명의 4급 이상 간부공무원은 직급별로 올해 공무원 처우개선분의 7개월에 해당하는 금액(150만원 ~ 210만원)을 반납해 총 1억원 정도의 성금을 모아 기부하기로 했다.

대구시교육청 산하 전기관의 5급 이하 공무원들과 교원들도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자발적으로 성금을 모금할 예정이다.

강은희 교육감은 “지금과 같은 위기상황에서 공직자들이 발 벗고 나서야 한다고 생각한다. 코로나19로 인해 힘들어하고 있는 지역주민들에게 조금이나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감사의 뜻을 밝혔다.

석경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