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영주
영주시, 불법주정차 단속 문자 알림 서비스신청자 휴대폰으로 단속 사전 안내 문자메시지 발송
▲불법주정차 단속 문자 알림 서비스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석경희 기자] 경북 영주시는 오는 6월 1일부터 시를 운행하는 차량을 대상으로 불법 주·정차 단속구역에 ‘불법 주·정차 단속 문자 알림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현재 지역 내 자동차 등록 대수가 5만 6천여 대에 이르고, 매월 2백여 대씩 증가하면서 불법 주·정차 민원과 단속대상도 증가하는 추세이다.

이에 시는 반복적으로 단속되는 사례를 방지하고 원활한 교통흐름과 주·정차 질서를 확립하기 위해 ‘불법 주·정차 단속 문자 알림 서비스’를 실시하게 됐다.

‘불법주정차 단속 문자알림 서비스’ 신청은 주소지와 관계없이 영주시청 홈페이지 또는 스마트폰 앱 「주정차 단속 알림 서비스 통합가입도우미」을 이용하거나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서를 작성하면 된다.

불법 주·정차로 확정 단속된 차량은 ‘사전 문자 알림서비스’ 수신 여부와 관계없이 과태료가 부과되며, 악용사례를 방지하기 위해 1일 2회만 서비스가 제공되고, 주민신고제와 인력단속에 의한 단속은 안내 대상에서 제외된다.

영주시 관계자는 “문자알림서비스를 통해 주정차 관련 민원을 줄이고 행정 신뢰도를 높일 수 있을 것이다.”며, “특히 중복 단속으로 억울함을 호소하는 사례를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석경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