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일반교육 영천
영천교육지원청, 청소년 유해환경 지역 점검지속적 점검으로 코로나19 대응 청소년의 바른 지도 정착!
▲코로나19 대응 청소년 유해환경 지역 점검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석경희 기자] 영천교육지원청은 21일 청소년들이 자주 찾는 관내 지역을 중심으로 코로나19 대응 생활지도 겸 청소년의 비행·탈선 예방을 위한 유해환경 집중 점검을 실시했다.

영천교육지원청은 코로나19로 휴업과 온라인 개학이 길어짐에 따라 지난 3월 3일부터 지속적으로 주 2회 생활지도 및 유관기관 합동 캠페인, 유해환경 밀집지역 점검 등을 추진해오고 있다.

이번 점검은 생활지도 담당장학사와 업무담당자가 2인 1조를 이루어, 등교개학과 온라인 개학이 병행되는 기간 동안 자칫 들뜬 마음에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지 못하여 감염사례가 발생하는 일이 없도록 예방하고자 주로 청소년들이 많이 모이는 노래방, PC방, 카페 등을 중심으로 점검했다.

양재영 교육장은 "등교개학이 시작되었으므로 감염 예방을 위한 생활수칙을 더욱 철저하게 지켜야 하고, 청소년들이 그동안 참아왔던 답답함을 한꺼번에 벗어나려는 욕구가 강해질 수 있으므로 자칫 일탈로 이어지지 않도록 주기적인 점검과 지도를 이어가야 할 때"라며 생활지도와 점검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석경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