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일반경제 문경
문경시 농업기계 임대료 50% 감면 “연장”12월까지 연장, 지난 4월부터 농업인 5천 5백만원 감면 혜택 받아

[국제i저널=경북 석경희 기자] 문경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영농철 인력난 가중 및 적기 영농의 어려움이 예상되는 지역 농업인들을 위해 지난 4월부터 추진한 농업기계 임대료 50% 한시적 감면 혜택을 오는 12월 31일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당초 계획대로라면 농업기계 임대료 감면은 오는 31일에 종료된다. 하지만 코로나19 장기화가 지속됨에 따라 문경시농업기술센터는 하반기에 가중될 것으로 예상되는 농촌 인력난 및 농산물 가격의 하락으로부터 관내 농업인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이와 같은 결정을 내렸다.

문경시농업기술센터 농업기계 임대사업소 3개소에서는 지난 4월 1일부터 7월 현재까지 약 2,500여회를 임대했으며, 약 5천 5백만 원의 임대료 감면 효과를 본 것으로 집계했다.

문경시농업기술센터는 “이번 농업기계 임대료 50% 감면 연장을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조속히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석경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