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의료·건강·식품 예천
예천군, 슬레이트 지붕 해체 작업장 집중점검석면 비산으로 부터 주민 건강 피해를 예방하고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
▲ 슬레이트 지붕 해체 작업장 집중점검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석경희 기자] 예천군은 5월 말까지 슬레이트 철거 지원사업장에 대한 집중점검을 추진한다.

슬레이트는 석면폐증, 폐암 등을 유발하는 1급 발암물질인 석면을 10~15% 함유한 건축자재로 이번 점검으로 슬레이트를 안전하게 철거·처리해 석면 비산으로 부터 주민 건강 피해를 예방하고 쾌적한 생활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특히, 「석면안전관리법」등 관련 규정에 따라 ▲슬레이트 철거 면적조사의 적정 여부 ▲슬레이트 해체·제거 작업기준 준수 여부 ▲관련 서류 및 증빙자료 관리실태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한다.

점검 결과 경미한 위반사항은 즉시 계도 조치하고 중대한 위반사항은「석면안전관리법」등 관련법에 의거 고발 또는 과태료를 부과할 방침이다.

예천군 관계자는 “슬레이트 지붕 해체 작업장 집중점검으로 작업자의 건강 보호뿐 아니라 작업장 주변 주민들 석면 노출을 사전 차단해 쾌적하고 안전한 주거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예천군은 올해 20억 원 예산으로 550여 가구 슬레이트 철거 지원사업을 추진 중이며 사업 희망자는 읍·면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상담 후 신청하면 된다.

석경희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