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영덕
영덕군, ‘활기찬 우리 동네’ 슬기로운 집수리교실 운영도시재생 예비사업의 일환으로 노후 골목길 정비 및 집수리 실시
▲도시재생 예비사업의 일환으로 노후 골목길 정비 및 집수리 실시ⓔ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윤혜진 기자]영덕군은 영덕읍 도시재생 예비사업의 일환으로 좁고 노후한 골목길을 가꾸는 ‘슬기로운 집수리교육’을 찾아가는 현장교육으로 진행하고 있다.

이번 교육 사업은 우리 집과 마을을 스스로 고치고 정비하는 능력을 배양해 주민이 함께 주거환경을 정비함으로써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공동체 회복으로 도시재생 활성화에 기여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현재는 40여명의 교육생을 대상으로 지난 6월 17일 개강해 현재 7회차가 진행되고 있으며, 오는 9월 30일까지 총 20회차로 치러진다.

교육 내용은 생활목공 DIY, 우리집 생활설비(급수배관), 실리콘 시공법 등이며, 현장성을 살려 남석리 일원의 노후한 담장에 미장, 퍼티, 도장 등을 진행하기도 했다.

이밖에 교육 대상자의 가족과 지역주민들이 함께 참여하는 실습을 추진하는 등 교육생들이 중심이 되어 지역을 위한 봉사활동도 병행해 교육에 대한 성취감과 만족도를 높였다.

영덕군은 앞으로 중급과 고급과정 등의 심화교육을 통해 생활에 필요한 도색기술, 골목가드닝, 어두운 골목길 LED등 설치, 가정 내 안전한 전기관리, 홈 인테리어 실습, 방충망 교체, 창호공사, 실내 인테리어 소품 제작 등의 교육도 진행할 계획이다.

김광열 영덕군수는 “지역주민의 주체적인 사회활동과 역량 강화는 공동체를 활성화하고 경쟁력 있는 도시를 조성하는 초석”이라며, “새롭게 변화하는 영덕군을 위해 지역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윤혜진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