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울진
2022년 울진군 안심식당 대상 식중독 예방진단 컨설팅 추진 “안전한 외식환경 함께 만들어 가요”
▲“안전한 외식환경 함께 만들어 가요”ⓔ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윤혜진 기자] 울진군(군수 손병복)은 2022년 안심식당(지정목표 137개소) 지정을 위해 식중독 예방진단 컨설팅 및 물품 지원을 진행중이라고 밝혔다.

군민은 물론 관광객도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외식문화 조성을 위해 모집 중인 안심식당은 코로나19, 식중독 등 감염병에 취약한 우리 식사문화의 개선을 위해 울진군에서 제시하는 5대 과제(①음식 덜어먹기 ②위생적 수저관리 ③종사자 마스크 쓰기 ④매일 소독 2회 이상 ⑤식중독 예방진단 컨설팅 실시)를 실천하는 식당이다.

울진군은 2022년 모집기간(8월 8일 ~ 8월 19일) 마감 전 이미 지정목표 이상 신청을 받았으며, 9월 시작과 함께 신청한 전 업소 지정 완료를 목표로 각 업소 현장방문 및 식중독 예방진단 컨설팅을 진행중이다.

안심식당으로 지정 받은 업소에는 식중독 예방진단 컨설팅과 더불어 안심식당 꾸러미(지정표지판, 안심접시, 위생집게, 국자, 개별수저포장지) 등이 지원되며, T맵과 네이버에 안심식당으로 검색가능한 홍보서비스가 제공된다.

이동영 환경위생과장은 “군민 및 관광객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외식문화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울진군으로부터 안심식당으로 지정받은 업소는 자부심과 책임감을 가지고 감염병 예방과 안전한 먹거리 제공에 앞장서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윤혜진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