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대구시
대구 달서구 「아동학대 공공 대응체계 구축 평가」전국1등, 대상 수상전국 시도 및 229개 시군구를 대상으로 시행
▲전국 시도 및 229개 시군구를 대상으로 시행ⓔ국제i저널

[국제i저널= 대구 윤혜진 기자]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는 23일 보건복지부 주관 “2022년 아동학대 공공 대응체계 구축” 평가에서“전국1등, 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는 전국 시도 및 229개 시군구를 대상으로 했으며, 달서구는 2020년 대상에 이어 2회째 대상을 받았다. 평가지표는 아동학대전담공무원 배치 및 지원, 아동학대 대응체계 내실화, 우수사례 등으로 달서구는 평가지표 모두에 높은 점수를 받았다.

주요 우수사례로 “달서 아이 ON 24 사업”을 통한 달서구형 아동보호인적안전망 구축, “달서구 새싹아동지키기 사업”을 통한 고위험 피해아동 논스톱 지원시스템 구축, 피해아동 및 가족기능회복을 위한 “부모 양육코칭지원”, “전담의료기관 3개소 지정”, “찾아가는 아동학대 예방 교육 및 캠페인”등을 집중 추진해 아동학대 신고건이 작년대비 24% 이상 감소하는 성과를 냈다.

또한, 아동학대 조사 전담출동차량 확충, 아동학대 조사 상담실 별도 마련, 아동학대 전담 공무원 재택당직수당 신설 등 아동학대 조사를 위한 인프라 구축과 직원 복지 향상에 노력한 점이 인정을 받았다.

한편, 달서구는 아동학대 조사 공공화 사업 선도 지역으로, 2020년 7월 아동보호팀을 신설해 아동보호 유관기관 업무협약 및 협업을 통해 타시군구보다 아동학대 조사업무를 선제적으로 추진했다. 2021년 6월 유니세프 인증 대구 최초 아동 친화도시이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달서구 아동보호를 위해 수고해주신 유관기관과 전담공무원에게 감사를 전하며, 학대로 고통 받는 아동이 없도록 더욱 세심하게 업무를 살펴 나가겠다. 아동이 존중받고 안전한 아동중심 달서구를 만들어 나가겠다 ”고 밝혔다.

윤혜진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