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경상북도
이달희 경제부지사, 첨단전략산업 육성을 위한 숨 가쁜 연말 행보포항방사광·경주양성자 가속기 활성화 방안 국회 토론회 참석

[국제i저널=경북 이연서기자]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지난 8일 첨단전략산업 분야의 미래 성장동력을 마련하기 위해 숨 가쁜 행보를 이어갔다.

▲이달희_부지사 가속기산업체 활용 활성화 국회 토론회ⓒ국제i저널

먼저, 이 부지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포항시, 경주시, 포항가속기연구소, 경주양성자과학연구단 관계자들과 함께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개최된 「가속기 산업체 활용 활성화 토론회」에 참석했다.

이번 토론회는 포항시 김정재, 김병욱 국회의원과 경주시 김석기 국회의원 주최로 개최됐다.

경상북도에 위치한 거대과학시설인 포항 방사광가속기와 경주 양성자가속기를 이차전지, 반도체 등 첨단전략산업 분야에서 활용을 확대하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달희 경제부지사는 축사에서 “경북이 중점 육성하고 있는 이차전지, 반도체 등 첨단전략산업 분야에 가속기 활용을 확대하여 초격차 기술을 확보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히며, 참석한 내빈들과 관련 기관의 협조를 당부했다.

이어서 산업통상자원부 제1차관 주재로 개최된 ‘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 범부처 협의체’ 회의에서 이달희 경제부지사는 구미 반도체와 포항 이차전지 특화단지의 조속한 육성을 위해 규제개선과 국비 확보 등 전방위적인 지원을 건의했다.

구미 반도체 특화단지 국가5산단(하이테크밸리) 2단계 조성 부지에 입주가 가능한 반도체기업의 업종확대, 사업장 대기오염물질 총량관리제도 개선, 특화단지 내 투자기업에 대한 재정자금 지원에 대한 건의와 함께 포항 이차전지 특화단지의 조기 육성을 위해 산업단지계획 변경의 신속한 처리와 전력·용수·폐수 등 기반시설 구축에 필요한 국비 지원도 함께 건의했다.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경북의 반도체와 이차전지 특화단지가 지역경제 활성화를 넘어 대한민국의 전략산업을 이끌 전초기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중앙부처와 포항시, 구미시 및 관련 기관과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연서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