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울릉도
울릉군, 2024 현장 시무식 개최갑진년 청룡의 기운처럼 역동적인 울릉군 만들자

[국제i저널=경북 윤혜진 기자] 울릉군은 지난 2일(화) 오전9시 도동항 여객선터미널 옥상에서 필수민원응대직원을 제외한 전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갑진년 청룡의 해를 출발하는 시무식을 개최 하였다.

▲ 갑진년 청룡의 기운처럼 역동적인 울릉군 만들자 ⓒ국제i저널

먼저 국민보건체조를 시작으로, 갑진년 새해를 맞아 용띠인 직원 두명을 필두로 전직원이 청렴결의 선서를 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으며, 이어 군수님 새해 인사 및 직원들 상호간에 새해인사와 덕담으로 마무리 하였다.

이날 남한권 울릉군수는 작년 한해 고생한 직원들을 격려하고, 2024 청룡의 해를 맞아 승천하는 용의 기운처럼 전직원이 모두 하나가 되어 전진하는 역동적인 울릉군이 될 수 있도록 힘을 모을 것을 주문하였다.

특히 작년 국회 본회의에서 의결된『울릉도‧흑산도 등 국토 외곽 먼섬 지원 특별법』은 전직원 및 군민모두가 하나 되어 이루어낸 성과이며, 법 제정의 필요성과 내용을 군민들에게 잘 설명해 줄 것을 당부 하였다. 이어 올 해는 시행령 등 후속조치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하였다.

이어 직원 개개인이 울릉도를 대표한다는 생각으로 민원응대 및 직무에 임해줄 것을 당부하였으며, “새희망! 새울릉!”의 슬로건처럼 우리 모두 함께 새로운 희망이 가득찬 새로운 울릉을 만들자고 밝혔다.

윤혜진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