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대구시
대구 동구, 취약계층 무료 법률 상담 ‘법률홈닥터’ 큰 호응법률사각지대 해소 및 법률복지네트워크 구축

[국제i저널=대구 윤혜진 기자] 대구 동구청(구청장 윤석준)이 취약계층에게 무료로 법률 상담을 해주는 프로그램 ‘법률홈닥터’가 지역 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법률사각지대 해소 및 법률복지네트워크 구축 ⓒ국제i저널

법률홈닥터는 법무부 소속 변호사가 동구고용복지플러스센터 2층에 상주하면서 법적 도움을 받기 어려운 취약계층에게 법률상담, 법교육, 법률문서 작성 등 1차 법률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동구청은 법무부로부터 10년 연속 운영기관으로 선정돼 운영 중이다.

​​ 특히 지난해 한 해 동안 법률상담 391건, 법률문서 작성 13건, 구조알선 107건, 법교육 등의 성과를 기록해 법률사각지대 해소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 서비스를 받고자 하는 사람은 전화, 내방 또는 직접 찾아가는 서비스를 통해 무료 상담이 가능하다.

윤석준 동구청장은 “앞으로 지역 내 기초생활수급자, 다문화가족, 범죄피해자 등 법률복지서비스를 필요로 하는 사회적. 경제적 취약계층에게 생활법률 전반에 관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윤혜진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