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일반경제 김천
김천시, 탄소중립 생활 실천 챌린지 캠페인5월의 실천 과제 ‘일회용 컵 대신 텀블러 사용하기’ 적금 동참 당부

[국제i저널=경북 석경혜 기자] 김천시 생활 속에서 탄소중립 실천을 독려하고자 「줄이자 탄소!, 살리자 지구!」라는 슬로건으로 2024년 월별 탄소중립 생활 실천 챌린지 캠페인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 2024년 월별 탄소중립 생활 실천 챌린지 캠페인 ⓒ국제i저널

이번 5월의 실천 과제는 ‘일회용 컵 대신 텀블러 사용하기’로 김충섭 김천시장이 챌린지에 선도적으로 참여해 탄소중립 생활 실천에 적극 동참할 것을 당부했다.

일상에서 무의식적으로 이용하는 일회용 종이컵 1일 2개 이상 사용을 줄여 개인 컵을 이용하면 연간 이산화탄소 발생량을 3.5kg 감축할 수 있으며, 이는 1년에 30년생 소나무 0.5 그루를 심는 효과가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탄소중립 생활 실천은 장소와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할 수 있는 실천으로 매월 챌린지를 통해 시민들의 참여와 인식 전환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라며,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비닐봉지 대신 장바구니 이용하기 등 지속해 홍보하고 캠페인을 추진할 예정이니, 탄소중립 실천이 생활화될 수 있도록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일상생활 속에서 탄소중립을 실천 할 수 있는 방법은 탄소중립 포인트 녹색생활 실천(https://www.cpoint.or.kr/netzero/main.do)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석경혜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경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