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대학소식
국립금오공과대학교, 신평동 캠퍼스에 ‘아름책마루 도서관’ 개관개인학습 및 그룹스터디, 세미나 등 이용 성향 반영해 조성

[국제i저널=경북 손보라기자] 국립금오공과대학교(총장 곽호상) 신평동 캠퍼스에 ‘아름책마루 도서관’이 문을 열었다.

▲개인학습 및 그룹스터디, 세미나 등 이용 성향 반영해 조성 ⓒ국제i저널

지난 5월 3일부터 운영을 시작한 아름책마루 도서관(관장 송지혜)은 개인학습 및 소규모 토론학습과 쉼이 공존하는 스마트 복합문화 공간이다.

신평동 소재 학과 교재부터 베스트 교양도서, 평생교육원 수강생 및 금오테크노밸리 입주 연구기관 지원도서도 함께 제공한다.

또한 양호동 캠퍼스 도서관에 소장되어 있는 도서도 캠퍼스 간 상호대차 신청을 통해 무료 배달 서비스를 제공하여 자료 이용에 대한 접근성을 높일 예정이다.

특히 RFID시스템을 갖춘 스마트 도서관으로 무인대출 및 무인반납이 가능해 구미시민 누구나 보다 편리하게 도서 대출·반납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도서관 이용은 무료지만, 도서 대출 시에는 3만 원의 연회비를 납부하면 최대 3권(대출기간 14일)까지 대출할 수 있다.

국립금오공과대학교 평생교육원 수강생은 무료로 대출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송지혜 아름책마루 도서관장은 “학생 및 시민들의 자유로운 사고의 확장과 협력 활동에 기여하고자 신평동 캠퍼스 내 다양하고 유연한 활동공간을 조성하게 됐다.”며, “아름책마루 도서관이 학문과 문화의 결합을 통해 지식을 나누는 장소로서 지역사회에 활력을 불어넣는 데 기여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손보라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