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경상북도
경북도, 아이돌봄 서비스 공백 해소 위해 대학과 협력대구․경북지역 대학 14개교와 대학생 아이돌봄 서포터즈 업무협약 체결

경상북도는 5월 27일 대구․경북지역 대학 14개교와 대학생 아이돌봄 서포터즈 사업 업무협약식을 가졌습니다.

‘대학생 아이돌봄 서포터즈’는 경상북도 저출생과 전쟁 필승 전략 100대 과제 중 하나로 유아교육과 등 아동 관련 학과 2학년 이상 대학생 중 우수 인력을 대학교로부터 추천받아 올해 7월 여름방학부터 아이돌봄 서비스 공백 해소에 투입하는 사업입니다.

사업에 참여하는 대학은 유아교육과, 아동학과, 간호학과, 사회복지 등의 관련학과가 있는 대구․경북 지역 소재 14개교로 참여를 희망하는 학생은 과사무실로 문의 후 신청하면 됩니다.

경상북도에 따르면, 경북도의 아이돌봄서비스는 17개 시도 중 가장 이용률이 높고 아동수 대비 예산이 가장 많을 뿐 아니라 도 자체적으로 별도 예산 200억 원을 투입해 전국 최초․최대의 자부담 지원사업으로 추진하고 있어 만족도가 매우 높습니다.

또, 아동수 대비 전국 평균 2배 이상의 아이돌보미 채용에도 불구하고 전국 최고의 이용률에 따라 지속해서 늘어나는 아이돌봄서비스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서비스 인력의 확충이 요구됐습니다.

한편, 대학생 아이돌봄 서포터즈는 장기간 아이돌봄서비스를 지원받지 못하는 대기 가구 4세 이상의 아동을 대상으로 등하원 지원, 놀이지도, 간단한 학습지도 등을 수행하며 전공 분야 현장 경험의 기회를 가질 수 있습니다.

#이철우경북도지사 #김학홍경상북도행정부지사 #대구경북지역대학 #대학생아이돌봄서포터즈 #업무협약 #아이돌봄 서비스

김영환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