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대학소식
경북대 학생생활관 ‘보람관․선의관’ 개관대구캠퍼스와 칠곡메디캠퍼스에 지어진 학생생활관, 보람관과 선의관 개관식 개최

[국제i저널=경북 손보라기자] 경북대는 7일 대구캠퍼스와 칠곡메디캠퍼스에 지어진 학생생활관인 보람관과 선의관 개관식을 개최했다.

▲대구캠퍼스와 칠곡메디캠퍼스에 지어진 학생생활관, 보람관과 선의관 개관식 개최 ⓒ국제i저널

대구캠퍼스에 건립된 보람관은 연면적 16,235㎡, 지하 1층, 지상 9층 규모로, 800명이 거주가능하다. 기존 노후화된 생활관 3개동을 철거하고 그 자리에 새로 지어졌다. 2인1실 386실과 기혼자를 위한 10실, 장애인을 위한 4실을 갖췄다. 의대 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선의관은 칠곡메디캠퍼스에 위치하고 있으며, 연면적 4,137㎡, 지하 1층, 지상 7층 규모로 건립됐다. 총 100실(2인1실 96실, 장애인실 1실, 기혼자실 3실)로, 200명이 들어갈 수 있다.

이번 생활관은 임대형 민자사업(BTL) 방식으로 지어져 앞으로 20년 동안 경북대에서 그 시설을 임대하고 약정된 임대료를 민간사업자에게 지급하게 된다.

전훈 경북대 생활관장은 “이번 생활관 개관으로 대구 지역 생활관 수용률은 전체 재학생 대비 약 2.1%p 상승한 22.6%로 올라갈 것으로 예상된다. 안전하고 편안한 생활관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며, 학생들의 자율과 참여를 바탕으로 새로운 생활관 문화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손보라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