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경주
경주시, 암곡동 일원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 가능해진다  20억원 예산 들여 20㎞ 규모 지방상수도 관로공사 다음달까지 추진

[국제i저널=경북 윤혜진 기자]
경주시가 지난 2022년 태풍 힌남노로 인해 수도공급이 중단된 암곡동 일원에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이 가능하게 됐다고 11일 밝혔다.

▲ 20억원 예산 들여 20㎞ 규모 지방상수도 관로공사 다음달까지 추진 ⓒ국제i저널

시는 총 20억 원을 투입해 암곡동 일원을 대상으로 다음달까지 12㎞ 규모의 상수관로 신설 공사를 추진한다.

그간 이 일대는 태풍으로 인한 소규모 수도시설이 파손‧유실돼 임시수도를 개발해 사용해 왔다.

시는 앞서 암곡동 계정, 시래 지역을 대상으로 10억 원의 예산을 들여 올 4월까지 6㎞ 수도관 공사를 진행해 인근 100가구 지방상수도 공급을 완료했다.

이어 암곡동 왕산 지역을 대상으로 10억 원의 예산을 들여 다음 달까지 암곡경로당에서 암곡탐방지원센터 방향으로 6㎞ 지방상수도 매설을 실시한다.

이 사업이 완료되면 지방상수도 공급을 통해 111세대에 안정적인 생활용수 공급이 가능하게 된다.

장진 맑은물사업본부장은 “암곡동 일원 지방상수도 공급으로 임시수도를 이용 중이던 암곡동 주민들에게 맑은 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말했다.

윤혜진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