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대학소식 경산
대구한의대, 세대통합지원센터 메디푸드HMR산업학과 영덕 특산물 알리기 프로젝트에 앞장서다.메뉴 개선이 필요한 영덕 업체 및 영해만세시장 상가 대상으로 컨설팅

[국제i저널=경북 손보라기자] 대구한의대학교(총장 변창훈) 세대통합지원센터(센터장 안창근)는 최근 이웃사촌마을사업의 일환으로 메디푸드HMR산업학과와 연계하여“영덕 특산물개발 프로젝트 영하니(Young Haany)”프로그램을 시작했다.

▲메뉴 개선이 필요한 영덕 업체 및 영해만세시장 상가 대상으로 컨설팅 ⓒ국제i저널

대구한의대학교-영덕군 세대통합지원센터에서 진행하는“영덕 특산물개발 프로젝트 영하니(Young Haany)”프로그램을 통해 메디푸드HMR산업학과는 메뉴 개선이 필요한 영덕 업체 및 영해만세시장 상가를 대상으로 컨설팅의 방향성을 설정하기 위해 현장을 방문하였다.

대구한의대학교 메디푸드HMR산업학과가 보유하고 있는 전문성을 통해 제품 개선개발하고자 하며 ㈜해파랑브루어리는 MZ세대를 겨냥한 주류제품과 영덕 특산물인 복숭아, 사과 등을 활용하여 무알콜 주류 제품을 개발하여 카페 납품 및 제품화, ㈜삼벽당은 카페의 베이커리 메뉴를 영덕의 복사꽃을 활용하여 맛과 형태 개발에 대한 방향으로 컨설팅을 진행하고자 한다.

또한, 영해만세시장 내의 상가는 물가자미, 사과, 배 등 영덕 특산물을 활용하여 메뉴를 개선개발하고자 하며, 메뉴 개발 비중보다는 기존메뉴의 맛, 형태, 조리 방법을 개선하는 방향으로 컨설팅을 진행하고자 한다.

영해만세시장 상인회 정경한 회장은 “대구한의대학교 세대통합지원센터에서 영해만세시장을 위해 항상 노력해줘서 감사하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영해 만세시장 상인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메뉴를 개선개발하여 영덕 특산물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었음 한다”라고 전했다.

메디푸드HMR산업학과 정지숙 교수는 “영덕 특산물개발 프로젝트 영하니 프로그램을 통해 업체와 상가들이 원하는 방향으로 제품에 대한 컨설팅을 진행할 예정이며 영해만세시장에서 시연회를 진행하여 메뉴 개선개발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을 만들고 적극적으로 의지를 보이는 상가들 대상으로 컨설팅을 진행하려고 한다.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영해만세시장 상인분들에게 힘이 될 뿐 아니라 영해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을 위한 하계메뉴도 개발하여 프로젝트에 적극적으로 임하고자 한다.”라고 전했다.

손보라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