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포항
포항시, 참전용사의 희생 기억한다! 6.25 전쟁 제74주년 행사 개최

[국제i저널=경북 윤혜진 기자] 포항시는 25일 포항시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6.25전쟁 제74주년 행사’를 6.25참전유공자회 경북지부(지부장 정연흡)와 대한민국 6.25참전유공자회 포항시지회(지회장 이춘술)공동 주관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자유와 평화 위해 목숨 바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희생 기려 ⓒ국제i저널

이날 행사는 6.25 참전 유공자의 희생과 헌신을 기리고, 한반도 평화의 소중함과 안보 의식을 고취하기 위한 자리로 장상길 포항시 부시장을 비롯해 김학홍 경북도 행정부지사, 김일만 포항시의회 부의장, 박용선 경북도의회 부의장, 6.25 참전유공자, 보훈 단체장, 기관단체장, 보훈 가족 등 1,000여 명이 참석했다.

기념식은 6.25전쟁 관련 영상과 이동초등학교 합창단의 식전 공연으로 시작됐으며, 특히 이동초 ‘배꽃합창부’가 참전유공자에게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아 부른 노래는 행사에 참석한 많은 이들에게 감동을 선사했다.

또한 태극기, UN기와 함께 6.25전쟁 당시 전 세계에서 대한민국을 돕기 위해 참전한 UN군 참전용사를 기리는 6.25 참전국 국기 입장이 펼쳐졌으며, 이후 국민의례, 유공자 표창, 6.25 노래 및 군가 제창, 만세삼창을 진행하며 행사가 마무리됐다.

장상길 부시장은 “국가와 자유 수호를 위해 산화한 호국영령들의 넋을 기리며 목숨을 걸고 나라를 지켜준 6.25 참전용사분들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우리의 역사를 후손들에게 알리고 국가 유공자 및 유족들의 자긍심과 명예 선양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부대행사로는 포항시 재향군인회 여성회와 포항시 재향군인회 청년단에서 시민과 학생들에게 6.25전쟁의 이해를 높이고 자유와 평화의 소중함을 일깨우기 위해 6.25전쟁 상기 주먹밥 체험행사와 호국사진전을 열었다. 또한 포항 탈북민연합회는 북한의 식문화를 알리는 북한 음식(강냉이죽) 시식 행사를 진행했다.

윤혜진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