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예천
예천군, 수해 희생자 합동분향소 운영수해 1주년을 맞아 희생자의 넋을 위로하는 합동분향소

[국제i저널=경북 석경혜 기자] 예천군은 수해 1주년을 맞아 희생자의 넋을 위로하고 안전하고 살기 좋은 예천을 기원하는 합동분향소를 예천군 문화회관 로비에 마련해 운영한다.

▲ 예천군청 전경 ⓒ국제i저널

예천군 문화회관 로비에 마련된 합동분향소는 15일 9시부터 18시까지 운영하며 운영시간 내 누구든지 분향할 수 있다.

김학동 예천군수는 15일 오전 군청 간부 공무원들과 합동분향소를 찾아 추모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군은 합동분향소 내 안내원과 공무원을 배치해 군민들이 희생자의 넋을 위로하고 추모하는 엄숙한 분위기 유지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김학동 예천군수는 “유례없는 재해로 돌아가신 분들의 명복을 빌며 상처를 갖고 계신 유족과 군민들의 마음이 하루속히 치유되길 빈다”며 “예천군은 재해복구와 예방에 모든 역량을 동원하겠다”고 말했다.

석경혜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경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