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대학소식 대구시
계명문화대학교, 기술사관 육성사업 선정중소기업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기술 인력을 체계적으로 양성

[국제i저널=경북 손보라기자] 계명문화대학교(총장 박승호)는 최근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중소기업 인력양성대학에 최종 선정됐다. 선정 분야는 ‘기술사관 육성사업’으로 직업계고 2년, 전문대학 2년 등 4년간의 연계 교육을 통해 중소기업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기술 인력을 체계적으로 양성하는 사업이다.

▲중소기업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기술 인력을 체계적으로 양성 ⓒ국제i저널

계명문화대학교가 선정된 이번 기술사관 육성사업에는 대구 조일고등학교가 참여하며, 소방 관련 산업체 20곳이 사업단과 협약을 맺고 스마트소방환경기술사관사업단을 구성해 소방과 환경, 안전 분야의 전문인력을 양성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교육과정을 운영할 계획이다.

연간 3억 2,000만원의 교육비를 지원받는 계명문화대학교는 직무 체험을 비롯한 실습 수업과 연수, 자격증 취득 등을 위한 교육과정 및 프로그램을 운영할 방침이다.

또한 사업에 참여하는 고교생이 연계 대학인 계명문화대학교에 진학시 100만원, 진학 후 산업기사 취득시 100만원, 훈련장려금 50만원 등 다양하고 풍성한 장학 혜택을 마련해 놓고 있다.

계명문화대학교 박승호 총장은 “앞으로 참여 학생이 전문기술인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으며, 사업에 참여하는 조일고등학교 최성현 교장은 “우리 학교는 명품 교육이라는 비전 아래 학생들이 꿈과 열정, 창의성을 키우는 교육을 하고 있으며 앞으로 전문기술인 양성이라는 체계적인 교육 시스템을 갖추게 된 것”이라며 사업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5년간 사업을 이끌어나갈 계명문화대학교 김재현 스마트소방환경기술사관사업단장은 “소방과 환경, 안전 세 분야는 앞으로도 꾸준히 유망직종으로 각광받는 만큼 최신 기술 동향을 반영하여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전문인력 및 현장기술 인력 야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손보라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