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 축제 상주
상주청소년연희단 '맥', 전국국악대제전 성과교육부장관상 등 여러 부문 수상
▲청소년 연희단 '맥'이 3개 종목에서 수상하고 '제35회 전국국악대제전' 학생부와 관계자들과 함께 단체 사진을 찍고 있다.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문경기자] 상주청소년 연희단 '맥'은 9~10일 이틀 동안 경주 서라벌문화회관에서 열린 '제35회 전국국악대제전' 학생부(고등부, 초ㆍ중등부) 3개 종목에 10명이 출전했다.

출전 학생들은 종합최우수상격인 고등부 교육부장관상, 초ㆍ중등부 준우수상, 신인부에서 장려상을 수상하는 등 학생부 전 종목에 걸쳐 우수한 성적을 올렸다.

'제35회 전국국악대제전'은 경주시와 신라문화선양회가 주최하고 사)한국국악협회 경상북도회가 주관하는 행사로 일반부와 고등부, 초ㆍ중등부, 신인부로 나눠 예선전을 거쳐 본선을 겨뤄 가야금병창, 민요, 현악, 관악, 무용, 타악 등 6개 부문에 총 370명이 참가했다.

2006년 창단된 청소년 연희단 '맥'은 초ㆍ중ㆍ고교 재학생 20여 명의 청소년들로 구성된 사물놀이 공연팀으로, 11년째 국악교실을 운영해오고 있다.

이들은 초청공연, 정기연주회, 각종 국악경연대회에 참여해 수상하는 등 지역 청소년의 재능과 끼를 찾아 건전한 청소년 문화 보급은 물론 대학 진로와도 연계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지도자상을 받은 송옥경 지도교사는 “지역 청소년들이 국악에 많은 관심을 갖고 함께 하는 기회가 늘어 우리 전통문화를 계승 발전하는 초석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 경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 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