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울진
울진군, 65세 이상 의료급여대상자 노인 틀니 본인부담 완화의료급여 2종 아동·중증치매환자 본인부담률 대폭 감소
▲임광원 울진군수가 마을 회관을 방문해 어르신들과 담소를 나눴다.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문경기자] 울진군은 65세 이상 의료급여대상자(1종,2종)의 노인틀니 지원사업과 의료급여 2종 아동·중증치매환자 지원사업의 본인부담률이 대폭 낮아져 진료비 부담이 감소됐다고 밝혔다.

의료급여는 생활유지능력이 없거나 생활이 어려운 저소득 주민의 의료문제를 국가가 보상·지원하는 제도로, 4인가구 기준 월 소득 1,786,952원(중위소득 40%미만)이하의 소득자가 지원대상이다.

노인틀니의 종류는 완전틀니, 부분틀니로 7년에 1회 지원 받을 수 있으며 의료급여 1종대상자는 5%, 2종대상자는 15%로 본인부담이 완화됐다.

의료급여 2종 6~15세 이하 아동의 경우는 입원진료 시 3%, 중증 치매환자의 경우는 입원과 외래(병원급 이상)진료 시 각 5%로 본인부담률이 낮아졌다.

울진군 관계자는 “의료급여 노인틀니 지원의 꾸준한 개정으로 지원연령과 범위가 확대됐다”며 “진료비 부담도 낮아져 의료급여 수급자들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문 경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 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