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경주
월성원자력본부, 월성 2호기 계획예방정비 후 발전재개8월 5일 오후 7시 50분경 정상운전 출력 도달

▲월성원자력본부, 월성 2호기 계획예방정비 후 발전재개ⓔ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윤혜진 기자]한국수력원자력(주)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원흥대)는 “지난 2021년 12월 10일 제20차 계획예방정비에 들어갔던 월성2호기(가압중수로형·70만kW급)가 약 237일간의 계획예방정비를 마치고 8월 4일 오후 10시에 발전을 재개하여, 8월 5일 오후 7시 50분 정상운전 출력에 도달했다.”고 밝혔다.

월성2호기는 계획예방정비기간 동안 전력용변압기 가공선로 GIB 설비개선 및 무정전 전원계통 점검 등 주요 기기 정비 및 설비개선 작업을 수행하였으며, 원자력안전법에 따라 정기검사를 수행한 결과 원자로 및 관련 설비의 안전성과 신뢰성이 동법 허가기준에 적합함을 확인하였다.

또한, 이번 계획예방정비 기간 중 원자로 건물내의 증기발생기에 부착된 수위전송기 연결부와 정지냉각계통 배관에서 미세한 결함이 발견되었으나, 정비완료 후 안전성을 확인하였다.

윤혜진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