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경주
경주시, 어린이 편식예방 인형극 실시어린이집 66개소, 2043명 아이들 관람해 올바른 식습관 중요성 몸소 체험
▲어린이집 66개소, 2043명 아이들 관람해 올바른 식습관 중요성 몸소 체험ⓔ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윤혜진 기자]경주시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에서는 어린이의 올바른 식습관 개선을 위해 ‘꼬까미의 골고루 나라’ 인형극 공연을 열였다.

지난 8일부터 11일까지 서라벌문화회관에서 진행된 이번 인형극은 편식을 없애고 건강을 되찾는 내용으로 관내 어린이집 66개소, 2043명의 아이들이 관람했다

공연에 참여한 어린이들은 대형 비치발리볼 굴리기와 공 던지기 등을 통해 공연에 직접 동참하면서 자연스레 바른 식습관의 중요성을 몸소 체험했다.

한편 경주시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는 영양사가 고용되지 않은 어린이집 및 유치원 등 182개소, 6600명을 시설을 대상으로, 영양‧위생‧안전의 전반적 급식지원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경주시 관계자는 “어릴적 식사습관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 며 “미래의 꿈나무인 아이들의 건강을 위해 다양한 식생활 실천 교육 프로그램 운영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윤혜진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