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반사회 문경
문경시, 일본 식품전문박람회 참가FOODEX JAPAN 2018 참가 큰 성과 이뤄
▲ 학술세미나 ⓒ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함일규 기자] 문경시는 일본 식품전문박람회에 처음 참가해 문경오미자 학술세미나 및 전시관을 운영하였다.

문경오미자를 세계 음료시장의 HOT 아이템으로 등극시켰고 제품의 명칭을 세계시장에 오미자로 일원화 시키는 큰 성과를 이뤘다.

지난 6일부터 4일간 도쿄 마쿠하리 메세에서 개최된 이번 전시회에는 83개국 3,400개 업체가 참가했으며 총 7만2천여명의 바이어가 방문했다.

문경시는 이번 전시회에서 오미자 스파클링, 오미자 냉·온 음료 시음회를 가져 5천여명이 참여했다.

참가자들 대부분은 신선하고 새로운 오미자 맛에 극찬을 아끼지 않았고 새로운 음료 출시에 대한 기대가 컸다.

특히, 시장과 시의회 의장 및 업체 관계자는 120여명의 바이어를 발굴하여 미팅을 가졌다.

캐나다, 멕시코, 태국, 일본, 대만의 음료회사와 스페인, 오스트리아의 와인회사 등 7개국의 바이어들에게는 조만간 수출오더가 진행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국내 많은 식품관련 바이어들이 전시관을 방문하여 새로운 가공방식의 오미자를 시음하고 호평과 상담이 이어졌으며 몇몇 바이어들은 가격 정보를 요청하기도 했다.

이번 전시회에 시음회를 주관한 오미자세계화추진위원회(대표 유광희) 회원들의 활약은 오미자를 세계화 시키는데 큰 역할을 했다.

독립부스로 구성된 문경시관은 많은 바이어들의 눈길을 끌었고, 부스방문을 유도했다.

문경시장은 “이번 전시회를 통하여 세계시장의 흐름을 감지하고 오미자 세계화의 길을 찾았다.”고 했으며, “향후 오미자 수출을 위한 전문 TF팀 구성과 수출 전략을 수립 운영하겠다.”고 했다.

함일규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일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