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연예 역사·문화 성주
성주군, 고려충절 도은 이숭인 유허지 '청휘당' 준공식 개최불사이군의 충절, 성리학의 대가 고려말 삼은(三隱)의 한 사람
  • 서연지, 주종환 기자
  • 승인 2018.06.18 15:58
  • 댓글 0

[국제i저널=경북 서연지, 주종환 기자] 도은 이숭인의 유허지 청휘당(晴暉堂) 중건 준공식이 6월 15일에 김항곤 성주군수를 비롯한 문중 관계자 등 7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도은 이숭인은 불사이군의 충절을 지킨 충신이자 성리학의 기초를 확립한 성리학의 대가들인 고려말 삼은(三隱)의 한 사람이다.

청휘당은 성주군 수륜면 신파리에 위치하고 있으며, 1375년 (고려 우왕 1년)에 도은 이숭인이 북원(北元)의 사신을 물리치는 상소를 올렸다가 후환을 입어 성주에 유배되었을 때 창건한 이후 600여 년이 흘러왔다.

그런 청희당이 역사·문화적 정체성 확보를 위한 역사충절 현창사업으로 국비와 지방비의 지원을 받아 중건사업이 추진되었다.

중건사업은 지난 2014년부터 성주군과 도은 이숭인의 후손이 중심이 된 도은 이숭인 선생 숭모사업 추진위원회가 함께 추진하여 왔으며 총 4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 사당인 문충사(文忠祠), 강당인 도은재(陶隱齋), 동·서재 등을 중건했고, 도은기념관을 건립, 일반에 공개해 그의 충절과 학문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성주군과 추진위원회 관계자에 따르면, 앞으로 청휘당은 도은 이숭인의 유허지로 머무는 것이 아니라 그의 충절을 재조명하고, 의의를 계승할 수 있는 역사문화 체험과 교육의 장으로 활용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서연지, 주종환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