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일반경제 경상북도
경북지방우정청, 우체국자녀지킴이보험과 우체국착한안전보험 출시(무)우체국착한안전보험으로 월 1,200원~2,600원에 재해·교통사고 보장

[국제i저널=경북 서미영 기자] 경북지방우정청은 자녀의 중대질병부터 일상생활 위험뿐만 아니라 산모까지 보장하는 “(무)우체국자녀지킴이보험”과 월 1,200원~2,600원으로 재해로 인한 사망, 장해뿐 아니라 교통사고에 대한 의료비를 집중 보장하는 “(무)우체국착한안전보험”이 28일 출시된다고 밝혔다.

(무)우체국자녀지킴이보험은 자녀 출생부터 성인이 될 때까지 꼭 필요한 암, 뇌출혈, 중대질병 진단, 장해, 입원, 수술, 골절 및 깁스 등 각종 일상생활 위험까지 포괄적으로 보장하는 어린이 종합보험이다.

또한, 임신 23주 이내 태아 가입 시 신생아보장, 산모보장 및 선천이상특약을 통해 산모보장과 태아·신생아 관련 보장을 강화했다. 0세부터 15세까지 가입이 가능한 30세 만기 전기납 상품이며 만기 시에는 자녀의 독립자금으로 활용이 가능한 만기급부금이 있다.

주요 보장으로는 암치료 보험금 최대 1억원, 뇌출혈 치료보험금 최대 2,000만원, 질병 또는 재해로 4일 이상 입원 시 120일 한도로 1일당 2만원, 만기 생존시 만기급부금 500만원 등이다.

(무)우체국착한안전보험은 교통사고 및 재해사고를 주로 보장하는 보험으로 고객의 보험료 부담을 완화한 우체국 최저가‘미니보험’이다.

보험료는 나이 상관없이 주계약 기준으로 남자 월 2,600원, 여자 월 1,200원으로 각종 재해(대중교통, 일반교통, 일반)로 인한 사망, 장해뿐만 아니라 교통사고에 대한 의료비(중환자실 입원 등)를 집중 보장한다.

또한, 특약을 통해 재해사망보장, 재해입원보장, 재해수술보장을 강화했으며, 만 15세부터 70세까지 가입이 가능한 20년 만기와 만 15세부터 60세까지 가입이 가능한 30년 만기인 전기납 상품이다.

주요 보장으로는 대중교통재해 사망 시 5,000만원, 일반재해 사망 시 3,000만원, 교통재해 중대수술 시 100만원, 교통재해 골절치료자금 10만원 등이다.

'우체국자녀지킴이보험'과 '우체국착한안전보험 출시'를 기념하여 10월31일까지 전국 우체국과 인터넷, 모바일을 통해 신규 보험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우체국보험과 함께하는 가족사랑 첫 걸음’ 이벤트와 ‘우체국스마트보험CM 착한안전보험’ 이벤트를 진행하여 신규 가입 고객에게는 우체국쇼핑 상품권, 나만의 우표을 제작해준다.

송정수 경북지방우정청장은 “이번에 출시된 우체국자녀지킴이보험과 우체국착한안전보험은 저출산 문제해소와 각종 재해를 저렴한 보험료로 보장받을 수 있는 합리적인 상품이다.”라고 말했다.

서미영 기자  iij@iij.co.kr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