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대학소식 구미
국립금오공대 ICT융합특성화연구센터, 국제산학협력 워크숍 개최메타버스 플랫폼 활용 및 사업화 위한 MOU 체결
▲메타버스 플랫폼 활용 및 사업화 위한 MOU 체결 ⓔ국제i저널

[국제i저널=경북 손보라기자] 국립금오공과대학교(총장 곽호상)가 9월 28일부터 양일간 교내 산학협력관 대회의실에서 국제산학협력 워크숍을 개최했다.

금오공대 ICT융합특성화연구센터(센터장 김동성) 주관으로 진행된 ‘메타버스 R&BD를 위한 국제 연구 개발 산학협력 워크숍’은 NFT 및 메타버스에 대한 글로벌 이슈와 기술동향을 파악하고 기술 개발 등에 대한 공동 협력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열렸다.

이번 워크숍에는 ICT융합특성화연구센터의 AI 기술 파트너인 메타몽키 AI(MetaMonkey AI)의 대표 어거스틴 고일(Augustin Gohil)을 비롯해 마케팅 이사 오즈솜 오스틴(Auzsome Austin)과 고문을 맡고 있는 엔드류 차(Andrew Cha), 그리고 코그니고(Cognitgo)社, ㈜엔에스랩, ICT융합특성화연구센터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메타몽키 AI는 메타버스 플랫폼을 위한 AI 기술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이며, 코그니고는 자동차, 헬스케어, 서비스업 등 다양한 산업 분야에 NFT를 적용하기 위한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금오공대 기술지주 자회사인 ㈜엔에스랩은 오프라인 거래가 가능한 토큰 거래 시스템인 ‘퓨어월렛(pure wallet)’과 메타버스 플랫폼 ‘크레티비아(Creativia) 등 메타버스 기반의 다양한 기술을 개발했다.

이번 워크숍에서는 ICT융합특성화연구센터와 메타몽키 AI, ㈜엔에스랩 간 MOU 체결을 통해 △연구개발 과제의 공동수행 △개발 플랫폼의 사업화 및 협력 △국제화 및 아프리카, 동남아시아 등 국가에 대한 기술기여 사업 등에 대해 협력할 계획이다.

앞서 금오공대 기술지주 자회사인 ㈜엔에스랩은 ‘퓨어월렛’과 ‘크레티비아’를 기반으로 하는 맞춤형 메타버스 패키지를 개발했는데, 이를 메타몽키 AI와 100만 달러 수출 계약을 추진한다.

메타몽키 AI는 메타버스 패키지를 업그레이드하여 미국을 비롯한 전 세계 시장에 출시할 계획이다.

또한 금오공대 ICT융합특성화연구센터는 기술 개발 협력을 위해 이스라엘의 HW/SW 개발 회사인 트리고Pi(TrigoPi LTD.;대표 Tzion Hadad), 미국 코그니고와 업무협약을 맺고 메타버스 기반의 AI 및 NFT 기술개발을 진행해왔다.

김동성 ICT융합특성화연구센터장은 “메타버스 기반의 우수한 기술력을 가진 기업과 금오공대 기술지주 자회사인 ㈜엔에스랩의 전략적인 협력을 통해 관련 분야의 기술 개발이 한 단계 더 발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글로벌 기업과의 공동 협력을 통해 메타버스 관련 자체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는 영역을 더욱 확장하며 기술 개발을 이끌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손보라 기자  borabora9206@naver.com

<저작권자 © 국제i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